글쓴이 정보

관련 기사

2 Comments

  1. 1

    김미선

    기인이라는 생각도 들었던 적도 있었지요.하지만 느림의삶이 얼마나 풍족한 삶인지 알게된 요즘 한창진 선생님의 모습은 부럽기까지 하네요

    Reply
    1. 1.1

      김미선

      댓글 위치설정 착오네요..축령산 밑에 써야할 댓글인데요…이런실수..

      Reply

댓글을 남겨주세요.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